'혐한 발언' DHC코리아 공식 홈피, 사과문 발표에 한때 '먹통'

입력 2019-08-13 18:13

제보하기

(출처=JTBC '뉴스룸' 방송캡처)

DHC코리아가 일본 본사의 자회사의 DHC 텔레비전의 ‘혐한 발언’에 사과하자 공식 홈페이지 서버가 한때 다운되는 등 DHC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DHC코리아는 13일 오후 5시 공식 홈페이지와 SNS 계정을 통해 DHC 텔레비전의 출연자가 혐한 발언한 내용을 여과 없이 내보낸 것에 사죄하는 공식 입장문을 발표했다. 이때 DHC코리아의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자가 몰리면서 서버가 다운되는 사태가 발생했다.

6시 기준으로 현재 DHC코리아 공식 홈페이지에 올라온 사과문 조회 수는 850회를 넘겼고, SNS 계정에 올린 사과문에 달린 댓글 또한 66개에 달했다.

한편 이날 DHC코리아 김무전 대표는 “해당 방송 내용은 DHC코리아와 무관하게 본사의 자회사가 운영하는 채널로 저희는 이에 대해 어떤 참여도 하지 않고, 공유도 받지 못하는 상황”이라며 “한국, 한국인을 비하하는 방송을 중단해 줄 것을 (일본 본사에) 지속해서 요청하겠다”고 밝히며 사죄했다.

앞서 DHC–TV에 출연한 출연자들은 “한국은 원래 금방 뜨거워지고 금방 식는 나라니까 일본은 그냥 조용히 두고 봐야지”, “조센징들은 한문을 썼는데 한문을 문자화시키지 못해 일본에서 만든 교과서로 한글을 배포했다”고 발언했고 해당 발언은 여과 없이 방송됐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국내에서는 DHC에 대한 불매운동 여론이 형성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로이킴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김경진-전수민 결혼·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불투명·효민-신민아 마스크 1억 기부·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1위 예약 (문화)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국내 확진자 '1146명'…대구·경북서 153명 늘어 - 2월 26일 오전 9시

기업 최신 뉴스

  • 1
    까사미아, 신학기 맞아 학생 가구 매출 2배 이상 늘어
  • 2
    브로큰브레인, 나나엔터테인먼트 인수합병
  • 3
    통합형 암호화폐 지갑 서비스 포킷, '비트베리' 서비스 순차 탑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