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반등 모멘텀 부재 ‘목표가↓’-NH투자

입력 2019-08-13 08:32

제보하기

NH투자증권은 13일 DB손해보험에 대해 “악재는 이미 현 주가에 어느 정도 반영됐다고 판단하지만, 반등 모멘텀은 여전히 부재한 상태”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6만3000원에서 5만5000원으로 하향했다. 투자의견은 ‘홀드’를 유지했다.

정준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연간 순이익은 4006억 원으로 전년 대비 22.2% 감소할 것”이라며 “업계 신계약 경쟁 지속으로 인해 사업비율은 하반기에도 상반기보다 개선되기 어렵다”고 전망했다.

정 연구원은 “장기 위험손해율 또한 개선 징후가 나타나고 있지 않고 자동차보험 손해율만 4분기부터 개선이 예상된다”며 “하반기도 2분기처럼 적절한 매각이익을 나타내겠지만(투자이익률 3.5% 예상) 이는 보험영업이익 손실을 일부 막는데 그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기존 배당정책의 변화가 없는 한 올해 DPS는 작년보다 400원 감소한 1600원으로 시가배당률 3.3%를 예상한다”며 “이는 4% 이상의 시가배당률이 예상되는 타 금융 종목들에 비하면 아쉬운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미스터트롯 녹화 취소·송가인 장성규 기부·트와이스 서울 콘서트 취소·노홍철 영업중단·김민아 코로나19 음성 판정 (문화)
  • 2
    코로나19 확진자 많은 부산, 첫 '코호트' 격리…무슨 뜻?
  • 3
    ‘배철수 잼’ 양준일, 부모님 재력 어느 정도기에…“고급 스포츠카 번갈아 타고 다녔다”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HSD엔진, 285억 규모 선박용 엔진 공급계약 체결
  • 2
    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코어테크펀드, 설정액 1000억 돌파”
  • 3
    하나은행,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에 4000억 지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