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호 태풍 '크로사' 북상…일본 관통할 듯 "울릉도·독도에도 16일 영향"

입력 2019-08-13 08:22

제보하기

(출처=기상청 홈페이지)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북상하면서 일본을 관통할 것으로 예상된다. 16일께 울릉도와 독도에도 영향을 끼칠 전망이다.

13일 기상청에 따르면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오전 3시 현재 중심기압 975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시속 115km(초속 32m)의 강도 중의 중형 태풍으로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78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8km로 북서진하고 있다.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14일 오전 3시께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37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제10호 태풍 '크로사'가 15일 밤이나 16일께 울릉도와 독도에 영향을 끼칠 것으로 예상했다. 다만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 정도, 형태 변화 등에 따라 태풍 강도와 진로가 달라질 것으로 전망했다.

기상청은 제10호 태풍 '크로사'가 북상하면서 북동쪽에 위치한 고기압과의 기압차가 커짐에 따라 동풍이 강화되면서 14일 밤부터 경상해안, 15일은 강원영동을 중심으로 평균풍속 시속 50~65km(초속 14~18m), 최대순간풍속 시속 75km(초속 20m)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그 밖의 경상도와 강원영서에도 바람이 시속 30~45km(초속 8~13m)로 강하게 부는 곳이 많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 달라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한편,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캄보디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학을 의미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로이킴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김경진-전수민 결혼·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불투명·효민-신민아 마스크 1억 기부·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1위 예약 (문화)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홍상수-김민희, 베를린 영화제 동반 참석…‘도망친 여자’ 벌써 7번째 작품

사회 최신 뉴스

  • 1
    아이스크림에듀, 국내 초등교육 최초 '홈런 AI교과서' 출시
  • 2
    교원그룹, 통합 화상관리 서비스 플랫폼 ‘스마트 화상랜드’ 론칭
  • 3
    성범죄자 7만5000명 분석…"재범자 36% 동일장소 범행"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