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항공, 임직원 가족 대상 훈련센터 수영장 개방
입력 2019-08-05 10:37
8월 첫 주, 둘째 주 임직원 가족 대상 강서구 공항동 소재 훈련센터 수영장 개방

(자료제공=대한항공)

“엄마 아빠 회사에서 신나게 수영해요!”

대한항공이 여름철을 맞아 자사 임직원 가족 대상으로 강서구 공항동 소재 훈련센터 수영장을 개방했다고 5일 밝혔다.

2003년 개관한 대한항공 훈련센터 수영장은 평소 객실승무원의 수상안전 훈련을 위해 사용 중이며, 올해 초부터는 직원들에게도 일부 시간 개방 운영 중이다.

2017년에 이어 2회째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임직원 가족들의 여름맞이 여가활동 지원을 위해 마련되었다.

사전 접수 당시 총 490여 가족, 2000여 명이 신청하는 등 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은 이번 수영장 개방은, 8월 첫 주(3일, 4일)와 둘째 주(10일, 11일) 주말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슬라이드, 보트 등 물놀이 기구와 간식을 제공하는 것을 물론, 하루 두 차례 어린이 특별 수영 강습도 진행한다.

대한항공은 이외에도 직원 부모님을 초청해 일터를 소개하는‘한진 탐방대’ 견학 행사, 임직원 자녀 대상 글로벌 에티켓을 배우고 실습해 보는‘글로벌 매너 스쿨’, 입시를 앞둔 자녀들과 함께하는‘입시 설명회’ 등 매년 다양한 가족 행사를 활발히 시행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앞으로도 직원 가족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가족 친화적인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계획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