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연맹, ‘호날두 노쇼’에 사과문 발표…위약금 청구 절차 밟을 듯

입력 2019-07-27 09:35

한국프로축구연맹이 팀 K리그와 유벤투스 간 친선경기에서 크리스티아 호날두가 출전하지 않은 것과 관련해 사과문을 발표했다.

프로축구연맹은 27일 사과문을 통해 “축구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프로축구연맹은 “26일 유벤투스와의 친선경기를 앞두고 유벤투스의 경기장 도착 시간이 지체됨에 따라 경기 개최시간이 50분간 지연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또한 유벤투스 사리 감독 인터뷰와 관계자에 따르면 비록 호날두가 근육에 이상이 있었다고는 하지만 당초 계약과 달리 경기에 출장하지 않음으로써 축구팬들에게 큰 실망을 끼치게 됐다”고 언급했다.

프로축구연맹은 “많은 축구팬 여러분들의 기대를 저버린 점에 대해 다시 한번 깊이 사과드린다”며 “앞으로 더욱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 K리그 팬들을 실망시키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전날 열린 팀 K리그와 유벤투스와의 친선경기에서 유벤투스는 경기장에 지각 도착, 킥오프 시간이 50분 미뤄졌다. 또한, 최소 45분 출전이 예고됐던 호날두도 출전하지 않았다.

한편, 프로축구연맹은 사과문 발표에 이어 주최사를 상대로 위약금 청구 절차를 밟을 전망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설리 사망→빅토리아 한국 입국…목격담 "매우 슬퍼 보여, 짐 잊고 내리기도"
  • 2
    에프엑스 빅토리아, 드라마 촬영 중단 한국行 비행기…설리 빈소 찾는다
  • 3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 해외 출장 이유로 18일 국감 불참

사회 최신 뉴스

  • 1
    브라이언이 본 환희 여자친구들 “나는 심플하지만…”
  • 2
    곤약밥, 쌀밥과 구분 안 돼…다이어트 식품으로 최고 ‘구매처‧가격은?’
  • 3
    후발주자보다 뒤처진 대도서관? 수십억vs수백억 차이나는 이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