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이블리 '77세일', 딱 12시간만 최대 77% 할인…이용자 몰리며 홈페이지 마비!
입력 2019-07-22 13:36

(출처=에이블리 페이스북)

패션·뷰티 쇼핑앱 에이블리가 '77세일'을 실시한다는 소식에 이용자가 몰리면서 홈페이지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

에이블리는 22일 낮 12시부터 밤 12시까지 12시간 동안 최대 77% 할인해주는 '타임세일'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에이블리 77세일 기간 동안 1만770원의 컷팅데님반바지가 770원, 1만770원의 스트라이프 셔츠원피스가 770원, 2만9500원의 러블리 셔링 프릴 블라우스가 1만4750원, 1만9900원의 기본 롤업반바지가 9950원, 3만2000원의 플라워 블라우스가 1만6000원에 판매된다.

이 밖에도 1만6500원의 크롭 뷔스티에 나시 브라탑이 8250원, 1만4800원의 셀렉 스커트가 7400원, 2만5500원의 체인 반달 미듐백이 1만6575원으로 반값에 판매된다.

다만 이들 제품의 구매가 쉽지는 않은 상황이다. 에이블리 '77세일' 소식에 접속자가 몰리면서 에이블리 홈페이지 접속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기 때문.

에이블리 측은 "앱을 미리 설치하고 대기합시다"라며 한꺼번에 이용자가 몰릴 것을 대비해 앱을 미리 설치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