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 태풍 다나스 경로 속한 제주도, 현지 모습 보니…
입력 2019-07-19 15:38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북상 중인 19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예래동 앞바다에 파도가 거세지고 있다. (연합뉴스)

제5호 태풍 다나스의 영향으로 제주 전역에 폭우가 쏟아지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19일 밤부터 제주 지역이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의 직·간접 영향권에 들것으로 예상되면서 대응체제에 돌입했다. 제주특별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19일 밤부터 제주 지역이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의 직·간접 영향권에 들것으로 예상되면서 대응체제에 돌입했다.

다나스 북상으로 제주공항 항공기 운항도 차질을 빚고 있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30분 기준 모두 6편(출발 3, 도착 3)이 결항했으며 99편(출발 56, 도착 43)이 지연 운항했다.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북상 중인 19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도순천에 급류가 흐르고 있다. (연합뉴스)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북상 중인 19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예래동 앞바다에 파도가 거세지고 있다. (연합뉴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