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S8, 물에 빠진 20명 보트 승객 구조 도왔다

입력 2019-07-19 11:04

제보하기

▲갤럭시S8 컬러 스튜디오 in 캐리비안 베이 행사장을 방문한 소비자들이 파도풀 옆에 마련된 라운지에서 갤럭시S8+ 로즈핑크, 갤럭시 S8 코랄 블루를 체험해보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 S8이 최근 필리핀에서 일어난 보트 전복 사고에서 승객들을 무사히 구조하는 데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19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따르면 지난 8일 필리핀 세부 보고시티 인근에서 20명의 승객이 탑승한 보트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탑승자들은 신속하게 구조를 요청한 덕분에 전원 무사히 구조될 수 있었다.

이 과정에서 갤럭시 S8이 중요한 역할을 했다. 보트가 전복되면서 탑승자들의 소지품들이 30분 넘게 물에 잠겼지만, 한 승객의 갤럭시 S8이 정상 작동해 구조 요청을 할 수 있었던 것.

당시 승객 짐 엠디(Jim Emdee) 씨는 갤럭시 S8으로 전화해 도움을 요청했고, 스마트폰 위성항법장치(GPS) 기능으로 전복된 위치를 전송해 구조대가 신속하게 사고 현장에 도착할 수 있었다.

그는 “동승객들의 휴대폰 중 갤럭시 S8만 전화가 연결됐고, 다행히 구조를 받을 수 있었다”며 “승객들을 살리는 데 도움을 준 삼성전자의 기술력에 감사를 표한다”고 삼성전자 필리핀법인에 메일을 보내왔다.

삼성전자 정지호 필리핀 법인장은 “갤럭시 스마트폰이 인명을 구할 수 있게 돼 기쁘고 감사하게 생각한다”면서 “계속해서 어려운 상황에 처한 사용자들을 도울 수 있는 기능들을 연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갤럭시 스마트폰은 위기 상황에서 긴급 연락을 할 수 있도록, ‘SOS 메시지 보내기’ 기능을 지원하고 있으며, 사용자 위치 파악을 위해 GPS를 켜 놓기를 권장한다.

SOS 메시지 보내기는 ‘설정’ 메뉴에서 ‘유용한 기능’을 클릭하면 설정할 수 있으며, 전원 버튼을 세 번 연속 누르면 긴급 연락처로 SOS 메시지가 전송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약 임상ㆍ진단키트 개발 소식에 코미팜ㆍ피씨엘 '강세'…경영권 다툼 한진칼↑
  • 3
    양천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신월3동 거주…은평성모병원 방문 이력”

기업 최신 뉴스

  • 1
    레이언스, 반도체 회로계 올림픽 'ISSCC 2020'서 고해상도 저선량 디텍터 기술논문 발표
  • 2
    LG유플러스, '갤럭시 S20' 사전 개통…"1ㆍ2호, '클라우드 핑크ㆍ울트라' 택했다"
  • 3
    LG하우시스, 화재 안전성 높인 '준불연 시트' 출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