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플리토, 상장 사흘 만에 ‘상한가’ 반등

입력 2019-07-19 10:10

제보하기

사업모델 특례상장 1호 기업인 플리토가 코스닥 상장 후 이틀간 하락하다 사흘 만에 상한가로 반등했다.

플리토는 19일 오전 10시 9분 현재 전일 대비 7650원(29.94%) 오른 3만3200에 거래되고 있다. 상한가 매수 잔량으로 18만여 주가 쌓여 있다.

플리토는 언어 데이터를 AI 스피커, 전자상거래 등 다양한 산업군으로 구성된 글로벌 언어데이터 수요 기업에 판매하는 기업이다. 2014년부터는 정부 기관과 협업을 통해 공공 데이터 구축 사업을 진행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약 임상ㆍ진단키트 개발 소식에 코미팜ㆍ피씨엘 '강세'…경영권 다툼 한진칼↑
  • 3
    양천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신월3동 거주…은평성모병원 방문 이력”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특징주] 영원무역, 양호한 실적 성장세...‘6% 강세’
  • 2
    콜마비앤에이치, 작년 영업익 741억…전년비 21%↑
  • 3
    [특징주] 에이치엘사이언스, 면역력 개선 신제품 기대...‘13% 강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