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송혜교와 이혼 후 열일 행보…'승리호' 이어 '보고타' 낙점? "출연 검토 중"

입력 2019-07-18 17:10수정 2019-07-18 17:13

제보하기

배우 송중기가 송혜교와 이혼을 발표한 가운데, 영화 '승리호'에 이어 '보고타'를 차기작으로 검토 중에 있다.

18일 오센에 따르면 송중기는 김성제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 블록버스터 '보고타' 주연으로 낙점됐다. 김 감독은 영화 '혈의 누' '소수의견'의 각색, 각본 등을 맡았다.

이에 대해 송중기의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는 "영화 '보고타' 출연을 제안받았다. 출연 검토 중에 있다"라고 밝혔다.

영화 '보고타'는 콜롬비아 보고타 지역을 배경으로 한 범죄 스릴러 드라마 장르의 영화다. 1990년대 콜롬비아로 이민을 떠난 30대 한국인 청년이 보고타의 재래시장에 정착해 펼쳐지는 일을 담는다.

한편 송중기는 지난달 27일 송혜교와 결혼 1년 8개월여 만에 이혼을 발표해 세간에 큰 충격을 줬다. 송중기는 지난 5일부터 영화 '승리호' 촬영에 돌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화성시, 사망한 30대 男 ‘코로나19’ 검사…최근 고향 대구 방문 이력
  • 3
    칠곡군청, 홈페이지 접속 불가…'코로나19' 23명 확진자 동선 ‘SNS’서 확인 가능

사회 최신 뉴스

  • 1
    [초대석] 김남길 '때로는 유쾌하게 때로는 진지하게…'
  • 2
    서울시, 종교시설 방역강화 위해 예산 긴급지원
  • 3
    [출근길] 오늘부터 약국-우체국-농협서 마스크 350만 장 판매·한마음창원병원 간호사 확진, 다시 폐쇄·전국 어린이집 열흘 간 휴원·정부, 신천지 신도 21만명 명단 확보·범투본 집회 참가 40대, 경찰 폭행 연행 (사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