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끼줍쇼’ 신지, 이경규의 한마디에 눈물 펑펑…“많이 힘들 때였다”
입력 2019-07-17 23:09

(출처=JTBC ‘한끼줍쇼’ 방송캡처)

가수 신지가 이경규와 남다른 인연을 전했다.

17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국내 최장수 혼성그룹 코요태 김종민&신지가 밥동무로 출연해 포항시 지곡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신지는 “원조 규라인다. 이경규 아저씨와 술 마시며 진짜 많이 울었다”라며 “그때 나에게 명품이라고 했다. 너 스스로 명품인 걸 잊지 말라고 했다. 그 말을 잊지도 않는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강호동은 “정말이냐. 이경규는 정말 좋은 말 잘 안 해주는 사람이다”라며 놀라워했고 이경규는 “그때는 위로를 안 해주면 안 될 것 같았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신지는 “그대 정말 많이 힘들 때였다”라며 당시 심경을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