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아내의 맛' 짜개바지·송혜교 이사·정선아 비매너·이민우 검찰송치
입력 2019-07-17 16:49

(출처=TV조선 방송 캡처)

◇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짜개바지 뭐길래?

'아내의 맛' 함소원, 진화가 부부싸움에 이어 고부갈등으로 또 한차례 위기를 맞았다. 16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의 시어머니가 함소원, 진화의 갈등을 진정시키기 위해 한국을 찾은 가운데, 육아 방식을 두고 며느리와 한차례 고부갈등을 빚었다. 함소원 시어머니는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TV로 봤는데 매일 지지고 볶고 싸우더라"라며 다그치면서도 "둘이 나가서 놀라"라고 부부만의 시간을 줬다.

'아내의 맛 짜개바지' 전체기사 보기


◇ 송혜교 이사, 신혼집 떠나 올해 초부터 한남동 거주

배우 송혜교가 신혼집을 떠난 뒤 한남동으로 이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17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송혜교는 송중기와 서울 용산구 경리단길 인근에 있는 자신의 집에서 신혼생활을 시작했으나, 올해 초 서울 용산구 한남동 유엔빌리지에 있는 한 고급빌라로 이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매체는 송혜교 지인의 말을 빌려 당시 송혜교가 거주하는 집에서 송중기의 흔적은 찾아볼 수 없었고, 그 즈음 송중기와도 불화설이 불거졌다고 설명했다.

'송혜교 이사' 전체기사 보기


◇ 정선아, 영화 '라이온 킹' 불법촬영 비매너 논란

뮤지컬 배우 정선아가 영화 '라이온 킹' 상영 도중 스크린을 찍어 SNS에 게재해, 비매너 논란이 일고 있다. 정선아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중국에서 두 번째 영화관람. 어쩌다 보니 모두 다 디즈니~ 꺅. 디즈니는 사랑입니다"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선아는 '라이온 킹' 포스터 앞에서 한껏 들뜬 표정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다른 사진에는 '라이온 킹' 상영 중 찍은 것으로 보이는 스크린 화면 모습이 담겼다.

'정선아 비매너 논란' 전체기사 보기


◇ 이민우, '강제추행 혐의' 기소 의견 검찰 송치

그룹 신화 멤버 이민우가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17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이민우를 강제추행 혐의로 불구속 기소 의견을 달아 서울중앙지검에 송치했다. 앞서 이민우는 지난달 29일 서울 강남구 한 주점에서 동료들과 술을 마시다 옆 테이블에 있던 20대 여성 2명에게 입맞춤을 하는 등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피해 여성 중 한 명이 술자리가 끝난 후 지구대를 찾아가 "이민우가 강제로 입을 맞추는 등 성추행을 했다"고 신고했다.

'이민우 검찰송치' 전체기사 보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