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청래, 정두언 전 의원 비보에 "전날 함께 방송할 때도 몰랐는데, 현실이 믿어지지 않아"

입력 2019-07-17 11:15

제보하기

(출처=정청래 전 의원 페이스북)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고(故) 정두언 전 새누리당(자유한국당 전신)이 극단적 선택을 한 데 대해 "정두언 형님의 비보를 접하고 정신을 차릴 수 없다"며 비통한 마음을 전했다.

정청래 전 의원은 1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애통합니다"라는 제목으로 故 정두언 전 의원을 추모했다.

그는 "자택에서 현실을 보고도 믿어지지 않는다. 이 일을 어찌하면 좋을까요?"라며 "어제 방송할 때도 전혀 몰랐는데, 세상에 어쩌면 이런 일이"라는 글과 함께 국화꽃 사진을 올려 고인을 명복을 빌었다.

앞서 정청래 전 의원과 故 정두언 전 의원은 15일 오전 MBC라디오 표준FM '이승원의 세계는 그리고 우리는'에 함께 출연해 한일 갈등 심화와 여야 간 정쟁에 관한 토론을 벌인 바 있다.

한편, 서울 서대문경찰서에 따르면 故 정두언 전 의원은 16일 오후 4시 25분께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의 한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확인과 현장 감식, 검시 결과, 유족 진술 등을 종합해 타살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았다며 유족의 뜻을 존중해 부검도 하지 않기로 했다.

故 정두언 전 의원은 가족에게 미안하다는 취지의 유서를 자택에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 발생, 26세 남성 보라매동 거주자"…이동 동선 '17일~21일까지 대구 방문'
  • 2
    광명시청, 안내 문자 발송 "확진자 1명 명지병원 이송"…동선 확인하려 홈페이지 '폭주'
  • 3
    송파구청 확진자 동선 공개…송파 롯데마트, 2월 22일 확진자 체류 '26일 일부 매장 임시 휴업'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WHO “한국 환자 급증 깊이 우려… 코로나19 팬데믹은 아냐”
  • 2
    브라질,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 3
    프랑스, 코로나19 첫 프랑스인 사망자 발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