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화수소 北 간 적 없다"…日 '뇌피셜' 신빙성 도마 위

입력 2019-07-09 17:12

제보하기

(연합뉴스)

불화수소를 일본에 반출했다는 의혹에 대해 우리 정부가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브리핑을 갖고 불화수소 북한 반출 의혹을 일축했다. 이 자리에서 성 장관은 "확인 결과 불화수소 관련 기업들이 국내 법령에 의거해 적법한 절차를 거친 사실을 파악했다"라고 발표했다.

앞서 일본 정부는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와 관련해 "일본에서 수출된 불화수소를 한국이 북한에 반출했다는 의혹이 있다"라고 주장한 바 있다. 관련해 우리 정부는 관련 기업들에 대한 긴급점검을 가진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일왕 탄생 축하식 취소·'철파엠' 박미선·'김현정의 뉴스쇼' 임미리 선거법 위반?·'컬투쇼' 도티, 유민상·'배철수의 음악캠프' BBC 外
  • 2
    스트레이트, 나경원 의원 자녀들 '스펙쌓기' 보도…"아들은 논문, 딸은 해외 연수 의혹"
  • 3
    김희영 누구?…김용호 "690만 원 명품 시계 착용·제3의 여성" vs 최 회장 측 "김희영 맞아"

사회 최신 뉴스

  • 1
    아이유 법적대응, 악플러에 뿔났다…"힘내요" 팬들 응원 쇄도
  • 2
    인권위 "ADHD약 복용자 중대질병보험 가입 거부는 차별" 판단
  • 3
    동국대 제41대 이사장에 성우스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