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SK텔레콤과 5Gㆍ로봇 융합기술 공동 개발

입력 2019-06-25 09:00

LG전자가 SK텔레콤과 5G 통신망을 이용한 로봇사업에 협력하기로 했다.

LG전자는 25일 서울 금천구 가산 R&D캠퍼스에서 SK텔레콤과 로봇사업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LG전자 노진서 로봇사업센터장, SK텔레콤 박진효 ICT기술센터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협약을 통해 SK텔레콤의 5G MEC(모바일 에지 컴퓨팅) 기반의 클라우드 플랫폼을 이용해 자율주행이 가능한 LG전자 로봇을 보안, 안내 등에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공동으로 모색할 계획이다.

5G MEC란 5G 기지국이나 교환기에 소규모 데이터센터를 설치해 사용자와 가까운 곳에 있는 데이터센터에서 데이터를 처리하는 기술이다.

협약으로 인해 LG전자 로봇은 SK텔레콤의 5G MEC를 통해 자율주행을 하면서 촬영한 대용량 영상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데이터 센터와 빠르고 끊김 없이 주고받을 수 있게 된다.

LG전자는 2017년부터 인천공항에서 클로이 안내로봇을 운영하며 로봇 자율주행의 안정성을 확보한 바 있다.

LG전자와 SK텔레콤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5G 시대에 필요한 로봇 서비스를 점차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 노진서 전무는 “SK텔레콤과 협력해 로봇과 5G 등 신기술이 고객들의 삶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가치 있는 기술과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SK텔레콤 박진효 ICT기술센터장은 “SK텔레콤의 5G, AI, 클라우드 등 ICT 기술력과 LG전자의 로봇 제조 역량을 결합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혁신적인 로봇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승우 누구? '누나 한선화와 180도 다른 분위기' 눈길
  • 2
    토스, ‘세렌디뷰티 탄산팩’ 행운 퀴즈 등장…‘에이프릴 □□’ 정답은?
  • 3
    ‘옥탑방의 문제아들’ 화성 연쇄살인 사건, 사건 현장의 ‘허수아비’에 적힌 문구는?

기업 최신 뉴스

  • 1
    알리바바, 광군제 앞두고 행사 운영 방향 밝혀..."새로운 소비ㆍ비즈니스ㆍ친환경"
  • 2
    다섯 번째 '에너지나눔 대축제&콘서트', 가을밤 수 놓으며 19일 성료.
  • 3
    일본 길 막히자 유럽으로 눈 돌리는 ‘소·부·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