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아프리카돼지열병에 육류 수입 사상 최대

입력 2019-06-24 15:04

5월, 55만 t 이상의 육류·내장 수입…전년비 45% 급증

▲중국 육류 수입 추이. 검은색:쇠고기/분홍색:닭/파란색:돼지고기. 단위 1000t. 5월 총 37만4600t (양고기 등 제외). 출처 블룸버그
세계 최대 돼지고기 소비국인 중국이 아프리카돼지열병 충격을 완화하고자 육류 수입을 기록적으로 늘려가고 있다.

중국이 지난 5월 수입한 육류와 내장이 총 55만6276t으로 전년 동월 대비 45% 급증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24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이 중국 해관총서(세관) 집계를 인용해 보도했다. 올 들어 5월까지의 육류 수입도 총 22만 t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 늘어났다.

종류별로 살펴보면 지난달 돼지고기 수입은 전년보다 63% 폭증한 18만7459t에 달했다. 쇠고기 수입도 41% 늘어난 12만3720t을 기록했다. 그밖에 양고기 수입이 53%, 닭고기는 26% 각각 급증했다.

라보뱅크의 판천쥔 축산업 전문 애널리스트는 “중국 주요항의 냉동창고 수용량이 한계에 달했지만 육류 수입이 둔화할 것 같지는 않다”고 말했다.

농업 전문 컨설팅 업체 차이나-데이터닷컴의 짐 황 최고경영자(CEO)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에 미국으로부터의 육류 공급이 억제되면서 올해 전체적으로는 수입 증가세가 제한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어 “그러나 다른 곳에서 고기를 공급받기에는 불충분하다”며 “중국은 비수기임에도 일부 지역에서 돼지고기 가격이 최근 급등하고 있다. 이는 공급 압박을 의미한다”고 지적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을 좀처럼 막지 못하면서 중국 돼지고기 도매가격은 지난 14일 kg당 21.55위안(약 3626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12% 오른 것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피디수첩’ 이해인, ‘아이돌학교’ 조작의 진실…창문 깨고 탈출‧하혈하는 연습생까지
  • 2
    ‘2019년 10월 모의고사’ 이투스, 실시간 등급컷 공개…국어94-수학(가)93-수학(나)75
  • 3
    구하라, 절친 설리에게 보내는 눈물의 편지…“네 몫까지 열심히 할게”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국내 최대 에너지 산업 전시회 '에너지플러스 2019' 16~18일 개최
  • 2
    환율급락에 수출입물가 동반하락, 반도체 하락도 환율영향
  • 3
    IMF,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 2.0% 전망…4월에 비해 0.6%P↓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