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윤수현, 12살 연하 김하온과 사귀고파 “미성년자 아니지 않냐”

입력 2019-06-19 23:51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트로트 가수 윤수현이 래퍼 김하온에 호감을 드러냈다.

1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쇼 미 더 트롯’ 특집으로 남진, 윤수현, 스윙스, 코드 쿤스트가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윤수현은 “사귀고 싶은 래퍼가 있다. 최근에 김하온 씨와 방송을 한 적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MC들은 “김하온이 되게 어리다”라고 반색했다.

이에 윤수현은 “그래도 미성년자는 아니지 않냐”라며 “진중한 모습, 툭툭 내뱉는 말에서 자기만의 철학이 있는 게 너무 감명 깊게 느껴졌다”라고 호감을 드러냈다.

한편 윤수현은 1988년생으로 32세다. 2000년생 김하온과는 12살 차이가 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박보검 닮은꼴' 김민서 악플러 고소 경고·정글의 법칙 종영·플레디스 한성수, 저작권 부당 이익 의혹·쌍갑포차 전창근 논란에 JTBC "근거 없어"·'마약 수사 무마 의혹' 양현석 재수사 (연예)
  • 2
    탑 영상공개, 김가빈과 인정·부정도 없는 열애설→쓸쓸한 근황 "아무렇지 않은 척"
  • 3
    [오늘의 청약 일정]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 퍼스트' 등 청약

사회 최신 뉴스

  • 1
    헌재 “‘패스트트랙 지정 반대' 오신환 사보임 정당”
  • 2
    서울역 인근 빌딩서 20대 여성 투신 사망 사고…경찰 "사고 원인 파악中"
  • 3
    유은혜 부총리 “지금 안 하면 올해 등교 수업 못 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