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공식입장 "YG에 인생바쳤지만…모든 직책과 업무 내려놓는다"

입력 2019-06-14 17:15수정 2019-06-14 17:17

제보하기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와이지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사내 모든 직책에서 사퇴한다.

YG 양현석은 14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오늘부로 YG의 모든 직책과 모든 업무를 내려놓으려 한다"라고 밝혔다.

양현석은 "저는 지난 23년간 제 인생의 절반을 온통 YG를 키우는데 모든 것을 바쳐왔다"라며 "최고의 음악과 최고의 아티스트들을 지원하는 일이 제가 팬들과 사회에 드릴 수 있는 유일한 능력이라 생각해 왔지만, 오늘부로 YG의 모든 직책과 모든 업무를 내려놓으려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저는 입에 담기도 수치스럽고 치욕적인 말들이 무분별하게 사실처럼 이야기되는 지금 상황에 대해 인내심을 갖고 참아왔다"라며 "하지만 더 이상은 힘들 것 같다"라고 말했다.

또 "더 이상 YG와 소속 연예인들, 그리고 팬들에게 저로 인해 피해가 가는 상황은 절대 없어야 한다고 생각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가 사랑하는 YG 소속 연예인들과 그들을 사랑해주신 모든 팬분들에게 더 이상 저로 인해 피해가 가는 상황은 없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라며 "하루빨리 YG가 안정화될 수 있는 것이 제가 진심으로 바라는 희망사항"이라고 전했다.

양현석은 마지막으로 "현재의 언론 보도와 구설의 사실관계는 향후 조사 과정을 통해 모든 진실이 반드시 밝혀질 것이라고 믿는다"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CCTV 찍힌 부장검사…20분간 여성 뒤따라가
  • 2
    오스코텍, 유한양행의 얀센바이오테크 기술이전 마일스톤 분배
  • 3
    정재훈 사망, 그는 누구?…인디밴드 '모노폴리' 멤버·향년 33세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현충일 특선영화 '연평해전'…2002년 제2차 연평해전, 평범했던 청년들의 목숨을 건 조국수호 - 6월 6일
  • 2
    CCTV 찍힌 부장검사…20분간 여성 뒤따라가
  • 3
    [내일날씨] 맑은 현충일…무더위 속 한때 소나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