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호주서 '렉스턴 스포츠 칸' 출시

입력 2019-05-31 15:06

제보하기
현지언론 초청 온ㆍ오프로드 시승…브랜드 인지도 확대 총력

▲쌍용차는 호주 멜버른(Melbourne) 북동쪽에 있는 빅토리아주 메리즈빌(Marysville)에서 렉스턴 스포츠 칸(현지명 무쏘 XLV) 미디어 출시 행사를 열고 현지 언론을 대상으로 온ㆍ오프로드 시승행사를 진행했다. 행사에 참석한 기자들이 메리즈빌 숲속에서 렉스턴 스포츠 칸을 시승하고 있다.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자동차는 호주시장에 렉스턴 스포츠 칸을 출시하고 미디어 시승회를 개최하는 등 현지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쌍용차는 지난 29일(현지시간)부터 사흘 동안 호주 멜버른(Melbourne) 북동쪽에 있는 빅토리아주 메리즈빌(Marysville)에서 렉스턴 스포츠 칸(현지명 무쏘 XLV) 미디어 출시 행사를 열고 현지 언론을 대상으로 온로드 및 오프로드 시승행사를 진행했다.

호주 기자단은 렉스턴 스포츠 칸의 세련된 내·외관 디자인과 넉넉한 공간, 파워풀한 주행성능, 세단 못지 않은 고급 편의사양에 만족감을 나타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렉스턴 스포츠보다 한층 향상된 압도적인 적재공간과 월등한 견인력을 갖춘 만큼 높은 경쟁력과 성장 가능성이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쌍용차는 지난해 11월 호주 멜버른에 첫 해외직판법인을 설립했다.

향후 호주를 유럽 및 남미, 중동에 이은 제 4의 수출시장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현지 마케팅부터 판매, 고객서비스까지 전방위 사업체계를 직접 구축하는 것은 물론 대대적인 브랜드 홍보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는 “호주법인 출시 후 호주 현지와 평택, 포천에서 가졌던 호주미디어 초청 시승회 때마다 기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며 “이번 렉스턴 스포츠 칸에 이어 하반기 코란도 출시도 예정돼 있는 만큼, 강화된 제품라인업을 바탕으로 브랜드 인지도 향상과 현지 판매네트워크 확대, 판매 물량 증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고소영 SNS, '♥' 장동건은 어디에?
  • 2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3
    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기업 최신 뉴스

  • 1
    포스코에너지 "협력사 임직원도 장례지원"
  • 2
    밀레코리아, 프리미엄 프리스탠딩 냉장ㆍ냉동고 신제품 출시
  • 3
    유디치과, ‘유디갤러리’ 새단장…서양화가 오시수 개인전 개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