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매진아시아 “실경영자 외 3명 횡령혐의 고소 취하돼”
입력 2019-05-27 14:42

이매진아시아는 이 회사의 김운석 대표가 실경영자인 정대성 씨 외 3명을 고소했으나 이를 취하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지난 24일 김 대표는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위반(횡령) 혐의로 정대성 이매진아시아 실경영자, 조완규 바담 대표, 이지용 킹스엔터테인먼트 대표, 오일용 앙코르엔터테인먼트 대표 등을 고소했다.

회사 측은 “고소인이 고소사실에 대해 사실관계를 오인, 착오로 고소했다”면서 “이날 고소취하서를 접수해 해당 고소 건에 대해 고소를 전부 취하했다”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