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영주 성폭력 위기부터 갑질 앞 무릎 꿇은 사연까지…통렬 연기 밑거름
입력 2019-05-25 16:48

(출처=KBS2 방송화면 캡처)

정영주가 각양각색 천차만별의 상황을 통해 관록의 배우로 성장 중이다.

정영주는 25일 KBS2 '해피투게더'가 재방송되면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이 자리에서 정영주는 세계적 감독과 일화를 전하며 웃음꽃을 피웠다. 그런가 하면 성폭력을 당할 뻔 했지만 오히려 반격을 가한 에피소드로도 보는 이들을 웃게 했다.

워낙 다양한 경험을 많이 해봤기에 정영주는 예능에서도 각광받는 존재인데 이같은 경험들이 오롯이 그의 연기 밑거름이 된다. 정영주는 갑질하는 인물을 연기할 때 말썽쟁이 아들을 위해 누군가 앞에 무릎꿇었던 일을 떠올렸다고 알려진다. 피해자로 겪었던 일을 통해 가해자인 갑질여사를 연기하기도 했다. 특히 정영주는 이처럼 다양한 인간군상과 만나는 경험들이 밑바탕이 돼 다소 현실적이지 않아 보이는 캐릭터도 지극히 현실성 있게 연기하게 된다고 연기자로서의 열정을 드러낸 바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