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나비, 유영현 사태에도 '차트 3위'…"잡음 타고 인지도↑"

입력 2019-05-25 01:07수정 2019-05-25 02:48

잔나비, 유영현 구설에도 음원차트 유지

잔나비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 멜론 실시간차트 3위

(출처=멜론 홈페이지 캡처)

밴드 잔나비가 유영현의 학교폭력 파문에도 불구하고 음원차트 상위권을 지키고 있다.

25일 1시 현재 음원사이트 멜론에 따르면 잔나비의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가 실시간차트 3위에 랭크돼 있다. 특히 잔나비는 유영현의 학교폭력 의혹이 사실로 밝혀진 뒤에도 줄곧 해당 순위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잔나비 유영현의 학교폭력 의혹은 지난 23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불거졌다. 한 네티즌이 "잔나비의 한 멤버로부터 고등학교시절 괴롭힘을 당했다"면서 "라이터로 장난을 치거나 비닐봉지를 얼굴에 씌우기도 했다"라고 주장했다. 이후 잔나비 소속사는 "멤버 유영현이 학교폭력 가해자로 확인됐다"면서 "팀을 탈퇴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잔나비 유영현의 학교폭력 사실 인정과 탈퇴 발표는 24일 오후 7시 24분경 언론을 통해 보도됐다. 멜론차트에 따르면 이후 실시간차트 3위에 랭크돼 있던 잔나비의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는 이후에도 5시간 넘도록 순위를 유지하고 있다. 잔나비에 대한 팬들의 실망감과 별개로 구설로 인한 인지도 상승 효과를 본 것으로 풀이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서효림, 내년 1월 김수미 아들과 결혼…며느리 된다
  • 2
    토스, ‘아우디 a6’ 행운 퀴즈 등장…‘최고 출력 ○○○마력’ 정답은?
  • 3
    바이오업계 뒤흔든 에이치엘비 "FDA 허가 자신…시판 준비 병행"

사회 최신 뉴스

  • 1
    김승현 여자친구에 속 깊은 딸이지만 ‘그래도’… 시청자들 ‘응원반 우려반’
  • 2
    통영서 정박 중인 7.93t급 어선 침몰
  • 3
    걸파, 쉐프들도 모르는 '이것'… 요리 복원 시 가장 어울리는 재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