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궁금한 이야기 Y' 진행 배우 김석훈, 6월 결혼…종교로 맺은 인연
입력 2019-05-24 11:08   수정 2019-05-24 11:10

(사진제공=SBS)

SBS '궁금한 이야기 Y'를 진행 중인 배우 김석훈이 6월 결혼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24일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김석훈은 내달 1일 서울 모처의 교회에서 화촉을 밝힌다.

김석훈의 예비신부는 교회에서 만났으며, 두 사람은 믿음으로 좋은 만남을 유지했고 결혼을 결심했다. 그간 김석훈은 여자친구와 진지한 만남을 이어오며 이를 외부에 알리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김석훈은 1998년 SBS '홍길동'으로 데뷔했다. 이후 '토마토' '폭풍속으로' '루비반지' '엄마' 등의 드라마와 '튜브' '귀여워' '마강호텔' '비정한 도시' 등의 영화에 출연했다. 현재는 SBS 교양 프로그램 '궁금한 이야기 Y'에서 진행을 맡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