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장은아, 결혼 18년 만에 이혼…재혼한 남편은 대학 총장 “행운이다”

입력 2019-05-22 22:46

제보하기

(출처=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캡처)

가수 장은아가 이혼과 재혼에 대해 털어놨다.

22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고귀한 선물’의 주인공 장은아가 출연해 인생을 돌아봤다.

이날 장은아는 “한 번의 이혼 경력이 있다. 그때 많이 힘들었다. 아이들이 고등학교 무렵이었다”라며 “그때 아이들이 자기들 때문에 그 결정을 못 하는 것이 싫다고 하더라. 그때 모든 걸 결정했다”라고 회상했다.

장은아는 “엄마도 걱정됐다. 엄마에게는 이혼 후에 이야기했다”라며 “그런데 엄마가 잘했다고 하시더라. 더 이상 가슴에 담지 말고 열심히 살라고 하셨다. 그래서 더 열심히 활동하며 살았다”라고 설명했다.

결혼 18년 만에 이혼한 장은아는 이후 지금의 남편을 만나 결혼했다. 남편은 현재 한 대학 총장을 지내고 있다.

장은아는 “친구 소개로 만났다. 이혼 후 비교적 빨리 만나게 됐다. 지금 생각해도 남편을 만난 게 행운이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화성시, 사망한 30대 男 ‘코로나19’ 검사…최근 고향 대구 방문 이력
  • 3
    ‘마이웨이’ 김미성, 19살에 타미김과 사실혼…아들까지 숨기며 가수 활동 “미친 사람이었다”

사회 최신 뉴스

  • 1
    양천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신월3동 거주…은평성모병원 방문 이력”
  • 2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맑고 강원·경상은 비 또는 눈 '예상강수량 최고 10mm'…"미세먼지 '좋음~보통'"
  • 3
    과천 신천지 확진자 2명…"16일 예배서 감염추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