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 입주단체 8월말까지 모집

입력 2019-05-21 11:08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 투시도(사진출처=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통영 폐조선소 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조선소 건물을 공공창업지원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에 입주할 단체를 8월 말까지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통영 폐조선소 재생사업은 2017년 도시재생뉴딜 공모에서 경제기반형으로 선정된 사업이다. LH는 지난해 4월 폐조선소 전체 부지를 매입하고 조선업 침체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통영시 및 지역주민과의 상생협력을 통해 사업을 추진 중이다.

첫 번째 프로젝트인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은 실직자·지역주민·청년의 재취업 및 신규 창업을 위한 공공창업지원공간이다. LH는 올해 3월 리스타트 플랫폼 리모델링을 위한 건축설계와 허가를 완료한 뒤 다음달 공사 착공, 12월 개소를 목표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에는 창업 입주사무실인 '창업 LAB실' 18개와 함께 멀티 스튜디오, 전시공간, 회의실 등 다목적 복합공간이 조성돼 통영 맞춤형 일자리 창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18개의 창업 LAB실에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개인)은 이달 20일부터 8월 30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9월 중 입주 대상자를 선정해 12월 입주 예정이다.

전국의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통영시를 포함해 경상남도에 영업소재지나 대표자의 주소지(주민등록지 기준)가 위치한 단체에는 가점이 부여된다.

사무실 임대료는 관리비를 제외하고 무상으로 지원되며, 입주 기간은 계약일로부터 1년이지만 사업성과 평가 및 연장 심의를 거쳐 1회 연장할 수 있다.

LH·통영시·위탁운영사(㈜인터파크씨어터 & 이화여대 산학협력단)는 입주 단체에 집중 멘토링과 업종별 특화교육, 개인·기업간 네트워킹 연대 및 홍보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입주 단체는 월 1회 정기보고를 통해 사업 추진 상황을 점검받게 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연천 교통사고, 승용차 3중 충돌로 인근 부대 부사관 4명 사망
  • 2
    강태리 누구? 아이돌→쇼핑몰 CEO…인형 외모+160만 팔로워 ‘대세 인플루언서’
  • 3
    토스, ‘닥터포헤어 현빈’ 행운 퀴즈 등장…‘현빈이 잘난 건 □□때문’ 정답은?

부동산 최신 뉴스

  • 1
    HUG, 도심 유휴공간을 활용한 ‘도시놀이터 프로젝트’ 개장식 개최
  • 2
    HUG, ‘2019년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 3
    ‘수주 과열’ 한남3구역… 연내 시공사 선정 ‘빨간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