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 파업' 막바지 협상 중…서울·경기 등 7곳

입력 2019-05-14 21:25수정 2019-05-14 21:26

제보하기

버스 파업 최종 협상 시한이 초읽기 수순에 들어간 가운데 14일 밤늦게까지 전국 곳곳에서 버스 노사가 막바지 협상을 진행 중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당초 버스노조가 파업결의를 한 전국 11개 지역 중 4곳이 파업을 철회하면서 현재 7곳에서 협상이 진행되고 있다.

대구·인천·광주·충남 등이 파업을 철회했으며 서울, 경기, 부산, 대전, 울산, 경남 창원, 충북 청주, 전남 일부 지역은 여전히 논의 중이다.

서울과 부산·울산 등지에서는 이날 오후부터 노사가 테이블에 마주 앉아 길게는 6시간 넘게 협상 조건을 놓고 밀고 당기기를 거듭하고 있다.

경기지역 버스노조의 경우 오후 10시부터 막바지 협상에 들어간다. 전남의 경우 18곳 지역 중 13곳이 협상에 타결했지만 5곳은 여전히 파업 논의가 진행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오산시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수원 영통 부근-병점 등 '화성시 두번째 확진자와 접촉'
  • 2
    오산시, 첫 코로나 확진자 발생 '외삼미동 더삽파크시티 거주자'…오산시청 홈페이지 '마비'
  • 3
    [종합2보] 방역당국 "코로나19 25번 환자, 면역저하 상태서 재발 추정"

사회 최신 뉴스

  • 1
    화성시청, 7번째 코로나 확진자 발생…3·5·6번째 확진자 가족 '안성의료원 이송'
  • 2
    법무부 "우한서 8개월간 신천지 신도 42명 입국"
  • 3
    속보 법무부 "우한서 입국한 신천지 신도 42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