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인, 나이 37세 '노산'이지만 괜찮아…"딸 하나에 아들 하나 더"

입력 2019-05-13 16:30수정 2019-05-13 16:39

제보하기

한가인 득남, 아이와 산모 모두 건강

한가인, 1남 1녀 엄마 됐다

(뉴시스)

배우 한가인이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 노산에 해당하는 나이에도 딛고 건강한 아들을 낳았다.

13일 한가인 소속사에 따르면 한가인이 이날 오후 2시쯤 아들을 출산했다. 37살이라는 적지 않은 나이에 이뤄진 출산은 순조롭게 진행돼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는 후문이다.

이로써 한가인은 딸 하나와 아들 하나를 나란히 둔 엄마가 된 모양새다. 지난 2005년 연정훈과 결혼해 12년 만인 2017년 첫 딸을 얻은 데 이어 또다시 경사를 맞게 된 것.

한편 한가인의 임신 소식은 이미 지난해 남편 연정훈을 통해 공개된 바 있다. 당시 연정훈은 "내년 새로운 가족을 맞이한다"라면서 "씩씩하고 건강하게 태어나 행복하게 잘 지내길 바란다"라고 밝힌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렘데시비르’ 국내 긴급승인 임박…국산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속도가 성공열쇠
  • 2
    부부의 세계 방심위, ‘권고’ 처분받은 이유…부부 폭행 장면 등 재방송이 문제
  • 3
    오재원 스윙 논란, “욕먹는 거 안다” 어땠기에?…美 야구 팬들도 갑론을박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운세] 5월 28일 띠별 운세 : 78년생 말띠 "참고 인내하라. 결실이 배가 된다."
  • 2
    [출근길] '경주 스쿨존 사고' CCTV 추가 공개 "고의성 여부 수사"·유은혜 "지금 등교 못 하면 올해 아예 못해" 外 (사회)
  • 3
    [출근길] 유재석 이효리 비, 혼성그룹 사진 추가 공개·SES 출신 슈, 대여금 소송 패소 外 (연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