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화재 1분기 순이익 658억 원…전년비 4.3%↑

입력 2019-05-10 16:20

제보하기
“장기 인보장 신계약 매출 31% 성장"

▲2019년 1분기 메리츠화재 실적 현황(표=메리츠화재)

메리츠화재는 올해 1분기 매출액이 1조 9062억 원이라고 10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12.1% 증가한 수치다.

회사는 이날 실적 설명자료에서 매출액 증가 사유에 대해 “장기 인보장 신계약 매출이 31% 성장했다”고 말했다. 올해 1분기 해당 매출액은 398억 원으로 전년 동기 304억 원보다 94억 원 증가했다.

이에 올해 1분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903억6000만 원과 658억200만 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4.3% 올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안소희, 와인 앞에서 찰칵 '청순+로맨틱 분위기'
  • 2
    토트넘 손흥민, 아스톤빌라전에서 5경기 연속골…전반 종료 1-2
  • 3
    [베스트&워스트] 총선 앞두고 정치 테마주 강세…한창제지 ‘41.93%↑’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특징주] 셀트리온, 램시마SC 캐나다 허가 신청 소식에 강세
  • 2
    [특징주] 웅진코웨이, 작년 4분기 실적 부진에 신저가
  • 3
    [특징주] SK이노베이션, LG화학과의 소송 조기패소에 ‘약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