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롯데GRS, 롯데리아 유소년 야구교실 개막
입력 2019-05-08 10:56   수정 2019-05-08 11:00

롯데GRS가 7일 고양시에 위치한 특수교육기관 ‘홀트학교’에서의 티볼 강습을 시작으로로 ‘2019 롯데리아 유소년 야구교실’을 본격 개막했다.

홀트학교에서 진행한 유소년 야구교실에는 전 프로야구선수이자 KBSN 야구해설위원인 장성호 위원을 일일 감독으로 초빙했다.

본격적인 개막을 알린 ‘2019 롯데리아 유소년 야구교실’은 2009년부터 전국 25만여 명이 넘는 유소년이 참가하고 있는 대표 스포츠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올해는 150여 개 초등학교를 방문해 ‘롯데리아 찾아가는 야구교실’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소외계층 유소년을 위한 ‘롯데리아 야구교실 ONE 클래스’와 서울시교육청과의 MOU를 통한 ‘서울시 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 야구리그 후원’ 등으로 진행된다

롯데GRS 관계자는 “올해 롯데리아 유소년 야구교실은 더 많은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방문 초등학교 수를 확대하고, 특수학교 및 병원에서도 스포츠를 통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