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올바이오파마, 글로벌 안과학회서 안구건조증 신약 임상 2상 결과 발표

입력 2019-04-30 08:58수정 2019-04-30 10:29

(사진제공=한올바이오파마)

한올바이오파마는 대웅제약과 공동개발 중인 안구건조증 치료 바이오신약 ‘HL036’의 미국 임상 2상 결과를 글로벌 안과학회(ARVO 2019)에서 발표했다고 30일 밝혔다.

HL036의 임상 2상 시험(임상시험명 VELOS-1)은 지난해 미국에서 총 150명의 안구건조증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임상 결과에서 HL036 점안액은 건조환경에 노출되기 전후에 객관적인 안구건조증 징후(안구표면손상)와 주관적 증상(안구불편감)을 모두 위약 대비 빠르게 개선시키는 것이 확인됐다. 안구건조증 환자들이 갖는 작열감, 따끔거림, 통증 등 주된 증상도 개선시켰다.

HL036 점안액은 눈물이 부족하거나 지나치게 증발해 안구 표면이 손상되고 자극감, 이물감 등의 증상을 느끼게 되는 안구건조증을 치료할 수 있는 바이오신약이다. 안구에서 염증을 유발하는 TNFα를 억제하는 새로운 작용기전을 가지고 있다.

안혜경 한올바이오파마 바이오연구센터장은 “투약 후 8주 이내에 징후와 증상을 개선시켜 기존 허가된 치료제들보다 4주 이상 빠른 프로파일과 점안 부위에서 인공눈물과 유사한 수준의 편안한 사용감을 나타냈다”며 “현재 진행 중인 임상 3상에서도 그 효능과 우월한 안전성을 입증, 미충족 의료 수요가 높은 안구건조증 영역에서 혁신적인 신약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구건조증은 전 세계 4조 원의 시장이 형성되고 있으며 노령화, 스마트폰 과다 사용, 미세먼지 등 환경변화에 따라 연평균 7%씩 시장규모가 성장해 2027년에는 7조 원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ARVO는 세계 최대 규모의 안과 리서치기관으로 1928년 워싱턴에서 설립 후 전 세계 75개국 1만2000명의 연구원들로 구성돼 있다. 올해 연례 학회는 5월 2일까지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린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엠버 긴급귀국, 오늘(15일) 한국行 비행기…'크리스탈·빅토리아·루나', 설리 빈소 찾을까?
  • 2
    설리 빈소 공개·사이버 조문 페이지 개설…SM 측 "유족 뜻 따라 팬 위한 조문 장소 마련"
  • 3
    '악플의 밤', 설리 없이 녹화 진행 "연락 닿지 않았다"…네티즌 "프로그램 폐지해야"

기업 최신 뉴스

  • 1
    [2019 국감] 조배숙 "주유소서 가짜석유 판매 행위 만연"
  • 2
    최평규 S&T 회장 "방위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수출 주도로 변화해야"
  • 3
    에쓰오일, 우수 협력업체 인증제도 신설…포스코케미칼 등 선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