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신라, 중장기 추가 수익성 상승 전망 ‘목표가↑’-NH투자증권

입력 2019-04-29 07:39

제보하기

NH투자증권은 29일 1분기 깜작 실적을 낸 호텔신라에 대해 중장기 추가 수익성 상승이 전망된다며 목표주가를 12만 원에서 15만5000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NH투자증권 이지영 연구원은 “호텔신라가 연결기준 매출 1조3432억 원, 영업이익 817억 원으로 매출 및 이익 모두 사상 최대치의 어닝서프라이즈를 발표했다”며 “면세부문은 매출 1조2252억 원, 영업이익 822억 원으로 중국 리셀러가 대형화되고 글로벌 화장품 브랜드들이 공급물량을 늘리면서 시내점의 매출이 24% 증가했다”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매출 호조로 영업 레버리지가 발생했고 국내 및 해외공항이 모두 흑자 전환했으며 업계 경쟁도 안정적이었기 때문”이라며 “또 환율상승 및 임차료 리스 회계처리에 따른 일회성 이익은 크지 않은 수준으로, 어닝서프라이즈의 대부분은 본업의 실적 호조로부터 기인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중국인 인바운드가 본격적으로 회복하는 2020년에는 주가수익비율(PER)이 16배까지 하락할 전망”이라며 “또한 2~3분기 여행 성수기 진입 및 하반기 중국 항공노선 증편 모멘텀도 대기 중이고, 중장기적으로 국내 면세산업의 고객이 안정화되며 추가적인 수익성 개선도 가능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살림남’ 율희, 쌍둥이 출산 임박…24살에 3남매 엄마 ‘자궁 수축’으로 조기 입원
  • 2
    ‘곡성’ 해석만 수백 가지…나홍진 감독 “맞는 것도 있고 아닌 것도 있다” 흥미진진
  • 3
    ‘살림남’ 김승현-장정윤, 결혼하는 날…딸 수빈의 눈물 “아빠 제발 잘 살아”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하나금융 "더케이손보 고용보장 없다"…몰아치는 인력 구조조정
  • 2
    해외부동산 펀드, 몸집 커지는데...“실물ㆍ업황 확인 어려워”
  • 3
    차기 우리은행장 최종 후보 31일 확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