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희 "낙태도 생각했다"…예정 없던 최민환 子 가진 당시 심경

입력 2019-04-26 10:56수정 2019-04-26 14:07

율희, 최민환과의 임신 당시 속내 밝혀

율희 "최민환이 책임지겠다고 했다"

(출처=KBS 2TV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예정에 없던 임신을 하게 된 당시의 심경을 털어놨다. 남편 최민환을 배려했던 그의 마음은 지금의 오붓한 세 가족을 일군 원동력이 됐다.

지난 25일 KBS 2TV '해피투게더4'에는 아이돌에서 육아맘으로 변신하 율희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율희는 남편 최민환과의 결혼 전 갑작스런 임신 사실을 알게 된 과정을 설명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율희는 "임신한 걸 알고 테스트기로 확인하기에 앞서 남편에게 말했다"라면서 "오빠가 원치 않는다면 (낙태를)생각해 보겠다고 했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오빠는 당연히 책임지겠다고 했다"면서 "생각해 보겠다는 말에 오히려 서운해했다"라고 소회했다.

한창 젊은 나이에 이뤄진 '속도위반'에도 불구하고 성숙한 결정을 한 율희와 최민환은 그렇게 소중한 아들 '짱이'를 얻을 수 있었다. 율희 최민환 부부의 일상이 방송을 통해 안방 시청자들의 호응을 받게 된 데에도 이런 뒷이야기가 주효했던 셈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마트, 이갑수 대표 교체...대규모 인사 나선다
  • 2
    [추천!경매물건] 서울 양평동3가 양평동6차현대 601동 903호 등
  • 3
    [부동산 e!꿀팁] 주택 매입까지 걸리는 시간 계산하려면?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 날씨, "7도에서 25까지 오락가락"…내일 모레 글피까지 일교차 커
  • 2
    김소연 대표 "주말은 월요일 기다리는 날"…전무후무 '일 중독'
  • 3
    서울시, 19일 ‘유아숲체험 가족축제’…“도시 아이들, 맘껏 뛰놀고 자연과 교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