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양특집] 포스코건설,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 분양…평당 분양가 890만 원대
입력 2019-04-25 09:52

포스코건설이 남양주 진접에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를 분양하고 있다.

이 단지의 분양가는 3.3㎡당 817만 원부터 시작해 평균 890만 원대다. 전용 59㎡ 소형 타입의 경우 2억 원 초반대에 가격이 형성돼 있으며 전용 84㎡의 중형 타입도 일부 고층을 제외하곤 3억 원이 안 된다.

지난해 남양주의 평균 분양가는 3.3㎡당 1189만 원에 달해 약 200만 원의 차이를 보이고 있으며, 인근 의정부에 공급된 탑석센트럴자이는 그보다도 높은 1200만 원대에 공급된 바 있다.

포스코건설은 중도금(60%)에 대해 전액 무이자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중도금 대출시 발생하는 수백만 원의 이자를 전액 면제함으로써 실질적으로 분양가를 더 낮추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10%의 계약금 역시 2차로 나누어 1차 계약금을 1000만 원으로 고정했다. 초기 목돈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수요자들의 경제 사정을 배려한 것이다.

분양 관계자는 “진접 지역 10년 만의 신규 분양 단지인 만큼 새 아파트를 기다리셨을 많은 분을 위해 분양가를 대폭 낮췄을 뿐 아니라 중도금 무이자 혜택까지 제공하기로 결정했다”며 “합리적인 가격뿐 아니라 포스코건설의 신평면 설계 및 특화 시스템 적용 등이 업그레이드되는 만큼 단지의 완성도는 더욱 높아질 것이다”라고 말했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33층, 총 10개 동으로 타입별로 전용면적 기준 △59A㎡ 253가구 △59B㎡ 32가구 △75A㎡ 54가구 △75B㎡ 218가구 △84A㎡ 381가구 △84B㎡ 215가구로 구성된다.

단지 앞에 부평초, 병설유치원이 위치해 있으며 도보 거리에 진접중도 있다.

또 홈플러스, 이마트, 진접도서관 등 생활편의시설이 가까우며 국립수목원, 광릉숲, 왕숙천 등도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다.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 조감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