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마트 "'국민가격' 상품으로 수박 선정...1만 4900원부터 판매"
입력 2019-04-25 06:00

(사진제공=이마트)

낮 최고 기온이 25℃를 넘나들며 초여름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이마트가 ‘국민가격’ 상품으로 수박을 선보인다.

이마트는 25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평균 12브릭스 이상의 ‘고당도 수박’을 크기(5kg 미만 ~ 8kg 미만)별로 1만 4900원부터 2만 900원까지 다양하게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이마트는 경남 함안, 의령을 비롯해 전북 익산 등 국내 주요 산지의 수박 물량 총 14만 통가량을 공수했다. 특히 올해는 수박 '생산자 이력 추적제'를 처음으로 도입해 고객들이 수박에 붙은 스티커로, 출하 시기와 생산자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봄이 실종되고 여름이 빨라지면서 실제로 수박을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이마트가 지난 한 달(3월25일~4월24일)간 수박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20.1% 신장했고, 이 가운데 프리미엄 수박은 163.3%로 높은 신장폭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밖에도 봄나들이 먹거리로 브랜드 한우와 전복 등도 저렴하게 판매한다. 이마트는 신세계 포인트 적립 고객을 대상으로 '횡성축협한우', '홍천늘푸름한우', '장수한우' 등 10개 전국 유명 브랜드 한우 전품목을 30% 할인해 판매한다. KB국민카드 결제 고객에게는 추가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살아있는 전복은 20~30%가량 할인해 중 사이즈는 5마리에 9900원, 대 사이즈는 3마리에 8940원에 판매한다. 제스프리 대용량 골드키위(뉴질랜드산 9~13입ㆍ1.1kg 내외)도 25%가량 가격을 낮춰 신세계 포인트 적립시 8890원에 판매한다.

이 밖에도 냉동 우삼겹(600g/팩), 냉동 대패삼겹살(1kg/팩)은 8800원에, ‘어메이징 블라섬 연어초밥’, ‘어메이징 블라섬 연어ㆍ새우초밥’을 각각 1만2980원과 1만9980원에, ‘어메이징 닭강정(팩)’을 998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 최훈학 마케팅 담당 상무는 "4월을 마감하며 가정의 달로 이어지는 가운데 화창한 날씨에 어울리는 봄나들이 먹거리를 풍성하게 준비했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