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사노위 ‘국민연금개혁 특위’ 논의 시한 3개월 연장

입력 2019-04-22 16:58

(연합뉴스)

사회적 대화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 산하 '국민연금개혁과 노후소득보장특별위원회'가 활동 종료를 앞두고 운영기간을 3개월 연장하기로 했다.

연금개혁특위는 이날 제1차 간사단 회의를 열어 운영기간 3개월 연장하기로 의견을 모으고, 차기 본위원회에 의결을 요청하기로 했다.

이번 연장은 지난 19일 제16차 전체회의에서 제시된 제안으로 연장 여부에 대해 ‘간사단 회의’에 위임한 바 있다.

연금개혁특위는 지난해 10월 30일 발족해 현재까지 총 16차례 전체회의를 개최해 국민연금과 노후소득보장에 관한 논의를 진행해 왔지만 별다른 진전이 없었다. 연금개혁특위는 29일 활동을 종료할 예정이었지만 사회적 합의에 이르지 못한 만큼 활동 시한을 3개월 더 연장해 7월 말까지 논의를 이어간다.

연금개혁특위는 운영기간 연장이 의결되면, 현재까지 확인된 각 주체들의 입장을 최대한 조율해 합의를 도출할 수 있도록 집중 논의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서효림, 내년 1월 김수미 아들과 결혼…며느리 된다
  • 2
    토스, ‘아우디 a6’ 행운 퀴즈 등장…‘최고 출력 ○○○마력’ 정답은?
  • 3
    바이오업계 뒤흔든 에이치엘비 "FDA 허가 자신…시판 준비 병행"

사회 최신 뉴스

  • 1
    걸파, 정확하진 않지만 요리 복원 시 ‘이것’과 가장 어울려
  • 2
    ‘살림남2’ 김승현, ‘알토란’ 작가와 결혼 임박…딸 수빈의 반응은? “내가 있으면 이상하니까”
  • 3
    ‘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골수 공여자 등장에 백혈병 완치 희망…골수 이식 무엇?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