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광화문서 '장외투쟁'…민주당 "꼼수 보이콧"

입력 2019-04-20 12:53

제보하기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왼쪽 두번째)가 18일 오전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의 이미선 헌법재판관 임명 강행으로 정국 경색이 심화하고 있다.

자유한국당은 20일 오후 서울 광화문에서 대규모 집회를 개최하는 등 장외투쟁을 본격화한다.

민경욱 한국당 대변인은 구두 논평에서 “국민과 제1야당의 목소리에 귀를 닫은 문재인 정권에 대한 응당한 항의 절차를 시작할 것”이라며 “국민의 큰 호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많은 애국 동지들의 동참을 호소한다”고 밝혔다.

이에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지금은 장외투쟁을 할 때가 아니라 국회에서 국정에 대해 비판할 것은 비판하고 협조할 것은 협조하면서 민생을 위해 일해야 할 때”라고 말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한국당이 국회 보이콧 선언을 하지는 않았지만, 국회 일정에 협조하지 않으면서 사실상 보이콧을 한 것이나 마찬가지”라며 “전면 보이콧에 나서면 비판적 여론이 있을 것을 의식해 ‘꼼수 보이콧’으로 국회를 공전시키고 있는데 이는 더 나쁜 것”이라고 비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리보이, 앵커가 세 명인 줄?…삭제된 SNS 게시글에 ‘시끌’
  • 2
    [출근길] 이동건-조윤희 부부 이혼·슈 전세금 소송 패소·강서은 아나운서 경동그룹 3세와 결혼식·'배태랑' 김호중 "다이어트 성공해 선물 받은 옷 입고 싶다"·이영아, 올해 말 결혼 (연예)
  • 3
    류담 근황, 40kg 감량 후 1년…요요 없는 다이어트 성공 “제주 여행 중”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속보 정부 "초ㆍ중ㆍ고생 마스크 구매수량 5매로 확대"
  • 2
    속보 정부 "내달 1일부터 마스크 구매 5부제 폐지…공급 상황 원활"
  • 3
    속보 정부 "지금부터 2주간 수도권 감염 중대고비…성숙한 시민의식 필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