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에피스, 미래 인재 육성 산학협력 강화

입력 2019-04-18 17:53

제보하기

▲18일 전남대학교에서 열린 `연구노트 경진대회` 시상식에서 삼성바이오에피스 개발본부장 최창훈 부사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을 비롯한 수상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전남대학교)

삼성바이오에피스가 산학협력 활동으로 미래 바이오 제약 산업 인재 양성에 적극 나서고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18일 전남대에서 `연구 노트 경진대회` 시상식을 열고 대회 참가자 중 우수한 성과를 낸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연구 노트란 연구 개발 시작부터 결과물 보고, 발표 또는 지적재산권 확보 등에 이르기까지의 과정 및 성과를 기록한 자료를 말한다. 이는 연구의 지속성 유지 및 연구 결과 보호를 위해 쓰이며, 논문 발표 및 특허 출원 시 기초 자료로 활용된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미래 바이오 산업을 이끌 우수 인재를 조기에 양성하고 연구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2015년부터 총 4개 대학과 협약을 맺고 연구 노트 경진대회를 실시해 왔다. 카이스트(KAIST)를 시작으로 전남대와 포스텍(POSTECH), 성균관대의 바이오 유관 전공 학부 및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연구 노트 작성법을 강의하고 경진대회를 개최해 회사가 수 년간 쌓은 연구 노트 작성 노하우를 학생들에게 전파하고 있다. 특히 서울 및 수도권에 편중되지 않고 비(非) 수도권 지역으로 저변을 확대했다.

회사 관계자는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업종의 본질을 살린 미래세대 교육과 더불어 다양한 지역 사회 인재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연구노트 경진대회를 비롯한 산학협력 활동을 강화하여 업계의 전문인력 확보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리보이, 앵커가 세 명인 줄?…삭제된 SNS 게시글에 ‘시끌’
  • 2
    [출근길] 이동건-조윤희 부부 이혼·슈 전세금 소송 패소·강서은 아나운서 경동그룹 3세와 결혼식·'배태랑' 김호중 "다이어트 성공해 선물 받은 옷 입고 싶다"·이영아, 올해 말 결혼 (연예)
  • 3
    류담 근황, 40kg 감량 후 1년…요요 없는 다이어트 성공 “제주 여행 중”

기업 최신 뉴스

  • 1
    LG사이언스파크 찾은 구광모 회장 "도전하지 않는 것이 실패"
  • 2
    벤처스퀘어, 관광 분야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스타트업 10곳 선정
  • 3
    KISA, 제2기 블록체인 국민참여단 모집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