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성 산불, 고속도로에서 연기 관측…소방당국 "헬기 동원 진화 중"
입력 2019-04-17 15:51   수정 2019-04-17 16:07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경기도 안성에서 산불이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 중이다.

17일 오후 2시 29분 안성시 금광면 장죽리 인근 야산에서 산불이 발생했다.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7대와 소방관 20여 명을 투입,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안성소방서 관계자는 "큰 불로 번질 우려가 있어 헬기를 투입해 진화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한때 안성 산불은 평택~제천간 고속도로에서 연기가 관측될 정도의 규모였다. 이에 SNS 등에서는 산불이 난 사진이 빠르게 공유되고 있다.

한편 소방당국은 산불 진화가 완료되는 대로 화재 원인과 정확한 피해 규모를 파악할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