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북 추가제재 철회 지시…북한 압박 완화

입력 2019-03-23 10:30

제보하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각) 트위터에 올린 글을 통해 대북 추가제재에 대한 철회를 지시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추가제재가 불필요하다’라는 입장을 표명했으며 정치권에선 북한 달래기에 나선 것으로 평가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서 “북한에 대한 기존 제재에 더해 대규모 제재가 추가될 것”이라며 “나는 오늘 이러한 추가제재 철회를 지시했다”고 말했다.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 발언과 관련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을 좋아하며 이러한 제재들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고 풀 기자단에 공개했다.

복수의 외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이 철회를 지시한 제재는 미국 재무부가 곧 발표할 대규모 신규 제재다.

하노이 북미 회담 이후 양측의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이 비핵화 협상을 본궤도로 돌려놓겠다는 신호를 보낸 것으로 풀이된다.

북한 김정은 위원장 벤츠를 실어 나른 중국 해운사 제재는 이뤄질 것으로 예상되지만, 추가적인 압박은 아직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K-방역' 지원 나선 무역협회…마스크ㆍ진단키트 수출 기업 홍보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종합] 작년 재정수지 '역대 최악'…국가부채는 1700조 돌파
  • 2
    [총선] 재외투표 4만858명 참여, 투표율 23.8%…코로나19 여파로 투표율 급감
  • 3
    강골 존슨 총리, 중환자실 이송…불확실성에 휩싸인 영국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