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피투게더’ 진경, 오해로 불거진 미혼설…“이혼 한번 했다”
입력 2019-03-21 23:57

(출처=KBS2 '해피투게더' 방송캡처)

배우 진경이 이혼사실을 고백했다.

2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진경이 출연해 오해로 불거진 미혼설과 이혼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날 진경은 “‘하나뿐인 내 편’ 나홍주와 제가 좀 닮았다. 사실 저도 나홍주처럼 한번 갔다 왔다”라며 이혼 사실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진경은 “원래는 연극만 하다가 ‘넝쿨 째 굴러온 당신’을 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그때 처음으로 인터뷰라는 걸 했다”라며 “그때 기자분이 가시면서 결혼 생각 없냐고 물으시기에 없다고 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진경은 “기자분께서 오해하시고 ‘아직 싱글인 그녀는 결혼 생각이 없다고 한다’라고 쓰신 거다”라며 “제가 유명해지면서 그 기사가 자꾸 회자가 되더라. 내가 톱스타도 아니고 기자회견도 할 수 없고. 죄를 지은 것도 아닌데”라고 털어놨다.

진경은 “미혼인데 아줌마 역 잘하는 TO3에도 들었다. 미혼은 결혼을 안 했다는 뜻인데 제가 본의 아니게 불편해졌다”라며 “그동안 이야기할 기회가 없었는데 첫 예능에서 말하는 게 편할 것 같았다”라고 속내를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