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스피, 2180선 회복...4868억 원 사들인 외국인
입력 2019-03-21 16:18

▲21일 코스피 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7.78포인트(0.36%) 오른 2184.88에 거래를 마쳤다. (출처=뉴시스)

코스피가 외국인의 매수세에 힘입어 2180선을 회복했다.

21일 코스피지수는 전일 대비 7.78포인트(0.36%) 오른 2184.88에 거래를 마쳤다. 외국인이 홀로 4868억 원을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3257, 1524억 원을 매도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거래가 918억 원 매도우위를 보였고 비차익거래가 5721억 원 매수우위를 보여 총 4803억 원 순매수우위를 나타났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인 삼성전자(4.09%)를 비롯해 SK하이닉스(7.66%), 삼성전자우(5.81%), LG화학(5.23%), 현대차(0.40%) 등이 상승했다. 반면 셀트리온(-0.25%), 삼성바이오로직스(-0.85%), LG생활건강(-1.84%), 네이버(-0.39%), 현대모비스(-0.70%) 등이 하락했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4.08%), 제조업(1.44%), 의료정밀(0.34%), 증권(0.01%)이 오름세를 보였다. 섬유의복(-2.21%), 건설업(-2.19%), 보험(-1.99%), 운수창고(-1.84%) 등은 내렸다.

코스닥지수는 전일 대비 6.24포인트(-0.83%) 내린 743.52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은 1406억 원을 순매수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667억, 621억 원을 매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