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2차 의결권 사전공개…키움ㆍ셀트리온 등 반대

입력 2019-03-20 09:05

제보하기
대한항공ㆍ한진칼은 미포함

국민연금이 26일까지 주주총회를 여는 상장사에 대한 의결권 행사 방향을 사전 공개했다. 12일에 이어 두 번째다.

19일 오후 국민연금은 기금운용본부 홈페이지를 통해 26일까지 주총을 개최하는 34개 기업에 대한 의결권 행사 방향을 공개했다.

국민연금은 2차 공개 대상 중 14개 기업의 안건에 반대를 나타냈다. 한글과컴퓨터, 키움증권, 대상, 한국단자공업, 하나투어, SBS콘텐츠허브 등 6곳의 이사 선임을 반대했다. 한국전력공사, 셀트리온 등 8개 상장사에 대해서는 경영 성과 대비 과다를 이유로 이사보수 한도 승인을 반대했다.

이날까지 국민연금이 의결권 행사 방향을 사전 공개한 기업은 총 61개다. 대한항공과 한진칼은 이번 사전 공개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프리미어12 결승전] 한국 vs 일본 야구…양현종, 2회 야마다에 역전 스리런포 허용
  • 2
    ‘복면가왕’ 제우스는 백두산 김도균…임재욱 부케 받아 “결혼 갈망하게 됐다”
  • 3
    [내일날씨] 오전까지 비...이후 기온 ‘뚝’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文대통령 가입 ‘필승코리아 펀드’ 판매수탁고 1000억원 돌파
  • 2
    은행 취업자 3년 새 1만4000명 '뚝'
  • 3
    '원 신한'을 위한 조용병의 결단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