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파인텍, 감사보고서 제출…“中 플렉시블 OLED 설비 투자 확대 수혜 기대”
입력 2019-03-20 08:27

파인텍이 감사의견 ‘적정’의 보고서를 제출했다고 20일 밝혔다. 지난해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659억 원, 4억 원을 기록했으며, 직전 사업연도와 당해 사업연도 모두 적정 의견을 받았다.

파인텍은 OLED 장비 회복세와 폴더블용 장비 수요 증가에 따른 수주 확대를 기반으로 올해 매출 증가와 수익성 향상에 주력할 계획이다. 또 지난해까지 BLU 중단사업의 손실처리가 모두 반영돼 올해부터 수익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근 OLED 장비 시장은 폴더블 기기 시장 개화에 따라 국내 주요 대기업은 물론 중국 업체 중심으로 플렉시블 OLED 투자(CAPEX)가 활성화되는 추세다. 파인텍은 최근 BOE, EDO, Visionox 등 중국 업체의 수주가 점진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로 중국의 전방시장 투자확대에 따른 추가적인 수주 확대가 예상된다.

회사 관계자는 “3년 전 중국 업체의 본딩장비 수주 비중은 10% 수준이었으나 작년 BOE, EDO, Visionox 등 중국 거래처 등 수주 비중이 26%까지 확대됐다”며 “글로벌 IT기업들의 폴더블 폰 출시 및 OLED 시장의 중국투자 확대 등 장비 수요 확대로 올해는 의미있는 성장세를 만들어 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주주배정 유상증자를 추진 중인 파인텍은 증자가 마무리되면 BW 및 차입금 상환 등으로 불필요한 이자비용 절감과 부채비율 개선으로 수익구조가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