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빅뱅’ 태양X대성, 군대 근황 공개…승리 ‘버닝썬 사태’·은퇴 선언에도 묵묵히 군 복무中
입력 2019-03-17 16:24   수정 2019-03-17 16:52

(출처=대만 ET투데이)

승리가 빅뱅을 은퇴한 가운데 멤버 태양과 대성의 근황이 공개됐다.

17일 대만 ET투데이는 군 복무 중인 태양과 대성의 근황을 공개했다. 연일 승리 사태로 세간이 떠들썩하지만 두 사람은 묵묵히 국방의 의무를 이행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두 사람은 군복을 입은 채 마이크를 들고 있다. 특히 동료들과 함께한 사진에서는 여전히 건강한 모습을 보여 팬들을 안심시키기도 했다.

해당 사진을 접한 팬들은 승리 사태에도 불구하고 묵묵히 자리를 지키고 있는 멤버들에게 “안심된다”, “군대에서 소식 듣고 힘들었을 텐데 잘 지내길 바란다”라며 응원했다.

한편 승리는 ‘버닝썬’ 폭행 사건을 시작으로 마약, 성 접대 혐의에 휘말렸다. 이에 승리는 빅뱅 탈퇴 및 은퇴를 선언했으며 YG엔터테인먼트도 이를 받아들이고 전속계약을 해지했다.

승리는 3월 25일 입대를 앞둔 상태였지만 입영을 연기하고 검찰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현재 승리를 제외한 지드래곤, 탑, 대성, 태양은 군 복무 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