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편에 선 국민연금, 엘리엇 제안 모두 반대

입력 2019-03-14 13:53

국민연금이 현대자동차와 현대모비스의 주주총회 안건에 대해 회사 측의 손을 들어줬다.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원회는 14일 오전 회의를 열고 미국계 행동주의 펀드 엘리엇과 갈등 중인 현대자동차와 현대모비스의 주총 안건에 대해 회사 측 제안에 모두 찬성하기로 결정했다.

수탁자위는 "현대모비스 및 현대자동차의 회사측 제안에 대하여 모두 찬성한다"면서 "엘리엇의 배당수준 등이 과다하며 사외이사 선임 제안은 이해관계 등을 이유로 반대한다"고 설명했다.

현대모비스의 정관 일부 변경에 대해서도 "회사 규모와 사업 구조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반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엠버 긴급귀국, 오늘(15일) 한국行 비행기…'크리스탈·빅토리아·루나', 설리 빈소 찾을까?
  • 2
    설리 빈소 공개·사이버 조문 페이지 개설…SM 측 "유족 뜻 따라 팬 위한 조문 장소 마련"
  • 3
    '악플의 밤', 설리 없이 녹화 진행 "연락 닿지 않았다"…네티즌 "프로그램 폐지해야"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자금 안정성 확보한 토스뱅크 “금융권 소외층을 위해 혁신할 것”
  • 2
    인콘, 이뮤노멧테라퓨틱스ㆍ자이버사 추가출자 검토
  • 3
    [종합] 예탁원, 국감서 여성 임원 수ㆍ임추위 규정ㆍ해외주식 시스템 개선 요구 받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