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땅포차' 소녀시대 유리 오빠도 단골?…"2016년 6월의 기록"

입력 2019-03-12 12:19

제보하기

(출처=SNS 캡처)

승리와 정준영을 비롯한 '밀땅포차' 멤버들이 성 추문에 휩싸였다. 이 가운데 '밀땅포차'에 다수 연예인들의 방문이 이어졌던 뒷이야기가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밀땅포차'는 지난 2016년 5월 청담에 1호점을 연 실내포차 프랜차이즈 브랜드다. 승리와 정준영, FT아일랜드 최종훈이 힘을 모아 창업했다.

스타급 연예인들이 힘을 모은 '밀땅포차'는 그만큼 타 연예인들의 발길도 이어졌다. 특히 소녀시대 멤버 태연 역시 '밀땅포차'에서 포착된 사진이 SNS에 공개된 바 있다. 여기에는 소녀시대 유리의 오빠 A씨가 함께 다정한 모습을 연출하고 있었다.

한편 12일 디스패치 보도에 따르면 가수 등 '밀땅포차' 관계자 몇몇이 카카오톡 채팅방을 통해 불법촬영물을 서로 공유한 정황이 파악됐다. 승리의 성접대 지시 의혹 역시 해당 채팅방에서 이뤄졌다는 전언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3
    [총선] 지난 총선 ‘종로’ 정세균 vs 오세훈... 정, 지지율 17%P 差 뒤집고 승리

사회 최신 뉴스

  • 1
    [장운길 세무사의 절세 노하우] 세금 제때 납부하지 않으면?
  • 2
    [생활과 세금] 개인사업자, 늘어난 세금 부담된다면 법인 전환 고민을
  • 3
    [내일날씨] 포근하고 맑음…일교차는 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