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승리 ‘성매매 알선’ 혐의 입건에 ‘하락’

입력 2019-03-11 09:20

제보하기

와이지엔터테인먼트가 해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이 불거진 빅뱅 멤버 승리가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에 정식 입건돼 조사를 받게 됐다는 소식에 장 초반 하락세다.

와이지엔터테인먼트는 11일 오전 9시 20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5.09% 하락한 4만1050원에 거래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10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최근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승리를 입건했다. 그간 피내사자 신분이었던 승리는 입건과 함께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게 됐으며, 승리 외에도 메신저 대화 내용에 등장하는 3~4명도 입건해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반달 프린스'는 마리클 리 "…가왕 '주윤발'은 위너의 강승윤?
  • 2
    [출근길] '부부의 세계' 시청률·마스크 제작 김보성, 또 대구行·손흥민 귀국, 영국 코로나19 '확산세'·지민 1위 外 (연예)
  • 3
    미국서 코로나19 환자 12만 명 돌파…사망자도 이틀 만에 2배↑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국책은행 패싱’ 두산중공업 1조 지원…특혜 논란 자초한 정부
  • 2
    금감원 "제재심 공정하게 운영"…안건 열람기간 확대
  • 3
    40년간 쌀값 3배 오를 때 강남 아파트값 84배 급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