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 와일드하지 않게 살살해"…안현모♥라이머, 화장실 꽁냥꽁냥

입력 2019-02-26 02:32

(출처=SBS '동상이몽2' 캡처)

안현모 라이머 부부가 화장실에서도 서로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났다.

지난 25일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힙합 프로듀서 라이머가 아내인 통역사 안현모를 위한 특별 서비스(?)를 제공했다. 이날 방송에서 라이머는 몸이 좋지 않다는 안현모의 머리를 감겨 주겠다고 자처해 안방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지만 남편 라이머에게 머리를 맡긴 안현모는 여러모로 수난을 겪었다. 어정쩡한 자세로 인해 물이 몸에 튀었고, 강한 손길에 고통을 호소하기도 했다. 안현모는 "오빠, 와일드하지 않게 살살 해줘"라고 당부하며 불편함을 드러냈다.

그럼에도 라이머의 이같은 노력을 안현모는 애정으로 받아들였다. 그는 "뭐든 해 준다니 말리지 않은 것"이라면서 "이 때가 아니면 언제 이런 서비스를 받겠나"라고 덧붙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피디수첩’ 이해인, ‘아이돌학교’ 조작의 진실…창문 깨고 탈출‧하혈하는 연습생까지
  • 2
    ‘2019년 10월 모의고사’ 이투스, 실시간 등급컷 공개…국어94-수학(가)93-수학(나)75
  • 3
    구하라, 절친 설리에게 보내는 눈물의 편지…“네 몫까지 열심히 할게”

사회 최신 뉴스

  • 1
    [김형일의 대입은 전략이다(53)] 2020학년도 입시 '2021학년도 대비전략(성균관대/서강대/한양대/이화여대)'
  • 2
    단독 국세청, 이수화학·(주)이수·이수페타시스 ‘특별세무조사’ 착수
  • 3
    조규남 단장, 2부 하위에서 ‘3연준’ 이룬 씨맥 예우 없었다…“무조건 잘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