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 총리 "남북 산림협력, 다른 경제분야보다 빨리 가시화될 수 있어"
입력 2019-02-22 21:12

(연합뉴스 )

이낙연 국무총리가 22일 남북 산림 협력과 관련해 "대북제재 완화가 전제돼야 하지만 다른 경제 분야에 비해 빠르게 가시화될 수 있다"고 말했다고 연합뉴스는 보도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충남 부여의 밤 뜨래 영농조합법인을 방문해 "북한은 산림조성과 식량 생산을 같이해야 하기 때문에 임농복합 경영에 우리의 개량된 유실수가 유용한 역할을 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총리는 "올해부터 임야에 대해 농업경영체 등록이 시작될 예정"이라며 "임업에 대한 지원·관리가 체계화되고 임가의 소득 안정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밤뜨래는 국내산 밤으로 다양한 밤 가공식품을 생산하는 영농조합법인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