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갤럭시 폴드’ OLED 패널 가격, ‘갤S10’의 두 배
입력 2019-02-21 09:44

▲갤럭시 폴드(사진제공=삼성전자)

올해부터 시판될 예정인 삼성전자의 폴더블 폰 ‘갤럭시 폴드’의 OLED 패널(모듈 포함) 가격이 ‘갤럭시S10’의 두 배를 넘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1일 유비리서치가 발간한 재료비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의 폴더블 OLED 재료비는 갤럭시S10 5.8인치에 비해 2.04배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디스플레이 면적이 늘어난 만큼 줄어든 수율이 반영되었기 때문이다.

또한, 갤럭시 폴드와 갤럭시S10, 아이폰XS의 플렉시블 OLED 재료비 분석 결과 아이폰XS의 모듈비용이 95.2%로서 가장 높으며 갤럭시S10이 92.2%, 갤럭시 폴드가 89.3%인 것으로 추정했다.

갤럭시 폴드는 세계 최초로 7.3형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Infinity Flex Display)를 장착했으며, 접었을 때는 4.6형의 커버 디스플레이를 갖춘 컴팩트한 사이즈의 스마트폰으로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갤럭시 폴드는 화면을 나눠서 사용할 수 있고, 여러 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등 전에 없던 강력한 멀티 태스킹을 제공함으로써 새로운 모바일 경험과 가능성을 제시한다. 초기 시판가는 2000달러 전후로, 올해 예상 판매량은 100만 대 정도로 관계자들은 전망하고 있다.

댓글